UPDATED. 2021-10-26 13:46 (화)
초등학교 1학년 교실에 흉기에 찔린 40대가 들어와...어린이들 충격은?
상태바
초등학교 1학년 교실에 흉기에 찔린 40대가 들어와...어린이들 충격은?
  • 충남방송
  • 승인 2021.09.16 12:26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아산경찰서 전경    @충남방송
아산경찰서 전경 @충남방송

 

[충남방송=아산] 주영욱 기자/ 아산에서 흉기에 찔려 피를 흘리던 40대 남성 A씨 수업중인 초등학교 1학년 교실에 갑자기 들어와 논란이 일고 있다.

 

이 바람에  교사와 학생들은 긴급 대피했고, 이 남성은 학교 보건교사의 응급처치후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중태다.

 

시민들은 긴박한 순간임을 이해 못하는 바 아니지만 아무런 제지 없이 수업 중인 교실까지 난입했다는 점에서 학교내 보안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.

 

15일 아산경찰서와 해당학교등 교육 당국 등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전 10시 35분쯤 충남 아산의 한 초등학교 1학년 교실에  A씨가 피를 흘린 채 들어와 도움을 청했다.

 

수업 중인 담임교사는 즉시 보건 교사에게 이 사실을 알렸고 학생들을 대피시켰다. 이후 이 학교의 전교생은 모두 집으로 돌아갔다.

 

학교 후문을 통해 학교 안으로  들어온 A씨는 보건교사의 응급처치 후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.

 

한편, 학교 인근 야산에서는 흉기에 찔린 30대 후반의 B씨도 발견됐다.

 

경찰은 A씨가 의식을 회복하는 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