UPDATED. 2021-09-23 10:55 (목)
해미국제성지,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 명소로 육성한다
상태바
해미국제성지,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 명소로 육성한다
  • 충남방송
  • 승인 2021.09.14 17:2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평화, 인권 등 인류 보편의 가치를 세계인과 나눌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
맹정호 서산시장이 14일 해미국제성지 노천성당에서 ‘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추진계획’을 설명하는 모습  @충남방송
맹정호 서산시장이 14일 해미국제성지 노천성당에서 ‘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추진계획’을 설명하는 모습 @충남방송

 

[충남방송=서산] 김상철 기자/ 서산시가 지난해 교황청으로부터 국제성지로 지정된 해미국제성지를 평화, 인권 등 인류 보편의 가치를 세계인과 나눌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접목할 수 있는 청사진을 밝혔다.


맹정호 서산시장은 14일 해미국제성지 노천성당에서 ‘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추진계획’을 설명했다.

 

브리핑에 따르면 시는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문화 콘텐츠 확보를 위해 역사복원과 체험, 성지 정비, 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기본계획 수립에 나선다.


특히, 「해미역사공원」조성, IT기술에 스토리텔링을 가미한 야간 순례길로 특화한「해미국제성지 순례길」조성, 「3대 종교와 연계한 문화 관광 콘텐츠」발굴을 추진키로 했다.


또한, 맹 시장은 “역사•문화적 가치 제고를 위해 해미국제성지의 등록문화재 지정,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잠정목록 등재 추진 그리고 학술연구기능도 강화할 계획”이라고 강조했다.


그러면서 “올해 하반기 중 해미국제성지 선포식, 내년 학술 세미나를 개최하고 서해안고속도로 서산나들목 요금소에 기념물 제작, 미디어와 해외 인적 네트워크를 통한 대외적 홍보도 펼치겠다”고 덧붙였다.


이외에도 세계명소화 추진위원회도 구성하고, 항공‧도로 등 교통 인프라 구축과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, 간월도관광지 개발 등 체류형 관광의 기반 마련에도 중점 나서기로 했다.


맹정호 서산시장은 “해미국제성지를 K-POP과 같이 대한민국하면 떠오를 수 있는 대표 브랜드로 만들겠다”며, “18만 서산시민을 넘어 전 국민의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”고 말했다.


한편, 이날 이연희 시의장 및 시의원, 도의원, 천주교 ‧ 문화계 관계자, 지역 대표 등 40여 명이 참석해 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에 화답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